행복매일신문
엔터테인먼트연예·오락
수호컴퍼니, 엑소 수호 생일 기념 숲 조성26번째 생일 맞아 서울 양재천에 수호 숲
정우택  |  happychung@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03.30  15:42:1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EXO 수호 팬클럽이 수호 생일을 기념해 양재천에 기념 숲을 조성했다. 사진=트리플래닛

 영화 ‘글로리데이’의 주연으로 스크린 데뷔한 엑소 수호(김준면)의 26번째 생일과 첫 영화를 기념하기 위한 숲이 서울 내 조성되었다.

이 숲은 엑소 수호의 팬클럽 ‘수호컴퍼니(SUHO COMPANY)’와 나무를 심는 사회 혁신 기업 ‘트리플래닛’이 함께 진행하는 ‘스타숲 프로젝트’를 통해 만들어졌다.

스타숲 프로젝트는 팬들의 참여를 통해 스타의 이름으로 숲을 만드는 친환경 프로젝트이다.

수호(김준면)숲은 서울 강남구 양재천 근처에 조성되었으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한류스타인 만큼 해당 부지에는 무궁화 나무 471그루가 심겼다.

수호컴퍼니는 "수호숲은 더 많은 사람에게 맑은 공기와 쉼터를 제공할 것이며, 수호(김준면)에게도 그 어떤 선물보다 의미 깊고 영속성 있는 생일 선물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숲 조성에 참여한 팬은 “수호(김준면)의 뜻깊은 날을 기념해 많은 팬과 함께 수호(김준면)에게 의미 있는 선물을 할 수 있어 행복하다”며 “수호숲이 수호(김준면)와 팬들의 소중한 공간이자 도심의 공기를 맑게 하고 나라꽃의 아름다움을 널리 알릴 수 있는 곳이 되었다는 점에서 숲 조성 프로젝트에 더욱 만족한다”고 밝혔다.

트리플래닛 김형수 대표는 “많은 팬분이 스타숲 프로젝트에 도전해주셔서 성숙한 팬 문화가 조성되는 것 같아 기쁘다”며 “한국뿐만 아니라 중국 등 더 많은 국가에 스타숲을 만드는 프로젝트를 진행할 수 있도록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김 대표는 또 “가족, 연인, 친구 등 자신의 소중한 사람을 위한 숲도 만들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트리플래닛은 지금까지 중국 사막화 방지 숲, 세월호 기억의 숲, DMZ 폴 매카트니 평화의 숲 등 다양한 사회적, 환경적 가치가 있는 숲을 조성하고 있으며, 엑소숲, 동방신기숲 등 스타의 이름으로 74개의 숲을 조성한 바 있다.

트리플래닛은  2010년 설립 이후 중국, 케냐, 네팔, 미국 등 전 세계 12개국 116개 숲에 55만 그루의 나무를 심어 매년 약 16,000톤의 이산화탄소 상쇄 및 45억 원 이상의 경제적 가치를 창출하고 있다.

사회적 기업 트리플래닛은 나무를 심는 방법을 만드는 사회적 기업으로 국내를 비롯하여 몽골, 중국, 아프리카 등에 48만 그루 이상의 나무를 심어왔다.
정우택

< 저작권자 © 행복매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정우택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40-845 서울특별시 중구 을지로 114-10 (을지로 3가 326번지) 상지빌딩 1005호  |  대표전화 : 02)2275-0924  |  팩스 : 02)2275-0925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2118  |  사업자등록번호 : 104-86-41933  |  발행인/편집인 : 정우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우택
Copyright © 2011 행복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happytoday.kr